송년회

category 큰산 지리산ㅣ情談 2010.12.06 08:07

지리산,
벌써 3번째 송년을보내고 있다.
바쁘게 지나가는 일상들...
비싼 수업료가 좀 문제이긴 하지만, 나름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 돌파구가 언제일지는 모르지만, 가다보면 가다보면 그 시간이 오리라 믿고 오늘도 열심히
달려본다.....
보내기 싫지만, 시간이 간다. 더 좋은 시절이 더 가까이 다가온다는 의미가 아닐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업자 정보 표시
지리산자연밥상 | 고영문 | 전남 구례군 토지면 피아골로 36-12 | 사업자 등록번호 : 416-81-66827 | TEL : 061-781-1471 | Mail : jirisan800@gmail.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09-4870053-30-2-00014ㅎ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