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장은 3, 8일

category 구례 오일장(3일,8일) 2011.01.09 00:12

구례장은 3, 8일

  날이 춥긴 춥다.
  계속되는 추위로 할머니 할아버지들이 꽁꽁 얽어매고 다니신다.
  구례장의 명물 튀밥튀기는 곳....오늘도 문전성시?
  날이 추워서 샷다문을 내리고 있어 할머니한테
  안부도 못전하고 서둘러 지나친다.


  토요일이어서인지 날도 추운데, 장이 제법 크다.
  머지않아 지리산둘레길이 열리면, 더 많은 사람들로 붐빌 것으로 보인다.
  주말이면 관광객들이 많으니 토요일날은 장을 서게 했으면하고 군청에 제안을 했으나, 들어 줄련지?

  지리산의 자락의 자랑 '초피' 이곳에선 젠피라고 부른다.
  씨앗을 다 빼내고 빻지않고 그냥 가지고 오셨다. 집에서 눈에 띄는 음료수 병에 넣어서 파신다.
  지리산 초피가루는 유명하다.
  일본으로 갔다가 다시 가공되어 유럽으로 가는 지리산 초피...유럽에서 향신료로 각광받는
  초피가 국내에선 가공기술  이 발달되지 않아서 ....

  우리 밭에도 녹차밭에 6그루가 있는데, 열리기는 많이 열렸는데, 수확한 것을 빻아서 보관중이다.
  올해에는 가공기술을 더 습득해서 상품으로 판매에 도전해볼 생각이다.

  도토리묵도 나왔다.
  2010년은 기상상태 탓에 부실한 것이 많다. 
  도토리역시 별 재미를 보지못해서 조금 더 지나면 국산도토리 묵 구경하긴 쉽지않을 전망이다. 

  밤쌀도 등장했다.
  밤알이 작은 것을 말려서 껍질을 벗긴 것이 밤쌀이다.
  밥에 넣어서 먹거나, 보약을 할때, 빵을 만들때, 애들 이유식에도 좋은 밤쌀....생으로로 먹어도 달달해서 맛이 좋다.

  구례장은 3, 8일...
  장터는 말그대로 광장이다.
  오랜만에 만나 막걸리도 마시고, 서로의 안부를 여쭙는 커뮤니티의 공간....
  오늘도 할머니가 가져온 계란과 시금치, 새우 등을 사들고 돌아왔다. 벌써 다음장이 기다려진다.
 
사업자 정보 표시
지리산자연밥상 | 고영문 | 전남 구례군 토지면 피아골로 36-12 | 사업자 등록번호 : 416-81-66827 | TEL : 061-781-1471 | Mail : jirisan800@gmail.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09-4870053-30-2-00014ㅎ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구례 오일장(3일,8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 결국 허락하고 말았다.  (0) 2012.02.23
1박 2일 그리고 구례오일장  (0) 2011.10.04
설대목장  (0) 2011.01.29
떡국 그리고 설날  (0) 2011.01.29
구례장날 대목장  (0) 2011.01.24
지리산 곶감할머니  (0) 2011.01.18
구례장은 3, 8일  (2) 2011.01.09
송이버섯  (0) 2010.09.29
대장간의 여름  (0) 2010.08.05
구례장날...1월의 마지막날(1월 28일)  (2) 2010.02.0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종권 2011.01.09 19:15

    올해는 도토리가 많이 열리지않아 반당곰들도 인찍 동면에 들어갔다는 뉴스도 나오더라구요... 참! 형이 작년에 보내주신 밥쌀 잘먹고 있습니다^^

  2. Favicon of https://jirisan800.tistory.com BlogIcon 지리산 고영문 2011.01.09 19:38 신고

    잘들 지내구....
    날씨가 너무 추워서 요즘 노는 게 일
    언제 함 봐야하는데, 쉽지가 않구만..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