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진강가에서

category 지리산 소셜장터 2009. 12. 9. 12:36

간만에 섬진강에 나갔다.

저녁
포크레인과 오미자덕분에 매실와인을 과음했다.
새벽 5시도 안되어 잠이 오지않는다.
귀농이라는 것, 커뮤니케이션, 소통과 연대 등..화두가 많다.
어찌 정리할 것인가? 정리될 것인가?

객지밥을 먹다가 굴러온 돌인 내가....얼마나 더 
가슴이 아프다....
가슴이 아프다.

나름 소통이라는 것은 아직은 기득권이 없기에...
베품이고, 봉사이고, 희생이고...이러한 곳에서 출발을 하였건만,
돌아오는 것들은...
이보다 더 얼마나 더 비굴해야하며, 절절매야 하는가?

간만에 강에게 묻는다.
간만에 산에게 묻는다.

연탄재 어찌하냐고?



 
사업자 정보 표시
지리산자연밥상 | 고영문 | 전남 구례군 토지면 피아골로 36-12 | 사업자 등록번호 : 416-81-66827 | TEL : 061-781-1471 | Mail : jirisan800@gmail.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09-4870053-30-2-00014ㅎ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지리산 소셜장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청매실과 황매실  (0) 2011.06.13
굼벵이 먹이용 호박고구마를 심다.  (0) 2011.06.12
죽순캐기  (0) 2011.06.03
완두콩  (0) 2011.05.30
우전  (0) 2011.05.23
영농발대식...  (0) 2010.04.09
오갈피  (0) 2010.02.19
지리산 친환경농산물판매  (1) 2009.12.26
결명자  (1) 2009.12.09
섬진강가에서  (3) 2009.12.09
지리산 엄나무 종자채종  (1) 2009.11.1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미경 2009.12.09 12:42

    화두가 연탄재??

  2. Favicon of http://cafe.daum.net/greentour2004 BlogIcon 풀섶 2009.12.10 09:23

    그들에겐 '소통'이란 의식이 필요하지 않아요.
    그들은 호흡자체가 소통이니까.
    소통.연대..... 그런것들은 도시인들의 시각에서 보는 이해관계를 나타내는 언어지요. ^^
    조급해하지 마세요. 연타재만 늘어갈껄요?? ^^
    조금씩 다가가세요. 의식하지 않으려고 노력하세요...... 그래야 하나가 될 수 있거든요.
    성실한 가족이니까... 한해가 지나고, 두해가 지나면 가족으로 받아들일꺼예요.
    이해득실을 떠나서 존재한다는 것만으로 가족이 되는, 그런 관계 말이지요.
    힘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