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진강 고라니의 사계절

category 굿모닝, 지리산 2018. 12. 20. 16:05


섬진강은 지리산의 눈물이다.


잔대밭 목아지를 꺽어먹던 고라니는

밤마다 울었다.

새벽 이슥해지면 19번도로를 건너 강으로 갔다. 섬진강 모래톱에 흔적 남기고 

몇 모금 축이고 달빛넘어 고개 숙이고 

두꺼비보다 큰 토종자라를 외면한 채 산으로 숨으러 갔다.

그리고,

또 목놓아 울었다.




사업자 정보 표시
지리산자연밥상 | 고영문 | 전남 구례군 토지면 피아골로 36-12 | 사업자 등록번호 : 416-81-66827 | TEL : 061-781-1471 | Mail : jirisan800@gmail.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2009-4870053-30-2-00014ㅎ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굿모닝, 지리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굿모닝지리산  (0) 2019.09.25
섬진강 고라니의 사계절  (2) 2018.12.20
곶감  (0) 2015.12.06
지리산,섬진강 그리고 마라톤  (1) 2013.03.02
2012 구례동편제소리축제  (0) 2012.10.06
송이버섯 구경갔다가 만난 풍경  (0) 2012.09.2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공성원 2018.12.21 23:56

    사진들이 너무 아름답습니다

  2. 공성원 2018.12.21 23:56

    사진들이 아름답습니다